상단여백
HOME 지역 세종
세종시 학교 선생님이 부족하다는 여론이 있다...학교와 아이들이 많은 세종명품교육에 아이들을 가르치는 선생님 인원이 모잘라...
최교진교육감의 신조어가 있다.아이들이 세종의 최고 보배

세종시는 세계적인 교육도시로 인정받고 국민 모두가 세종에서 자녀의 교육을 받기를 위해 세종시는 아이들이 넘치는 현실에 학교가 부족해 신설학교 를 짖는 과정과 선생님이 한 없이 부족하여 세종시 교육청은 교원 확충을 해 달라고 정부에 지속적으로 건의 하고 있다.

세종교육을 명품 교육으로 발전시킨 최교진 세종교육감과 세종교육청이 그동안 세종명품교육을 완성하기 위해 노력과 관심을 쏟고 있는 모습을 세종시민들은 너무 잘 알고 있다.

특히 명품교육을 하기 위해서는 아이들을 가르치는데 꼭 필요한 교원이 부족 한 것는 세종명품교육이 선진 하는 것이 아니고 명품교육이 후퇴가 되는 것으로 세종 학부모님 들은 생각 할 것이다.

전쟁터에 나가는데 맨몸으로 총도 없이 싸우라는 말과 같이 선생님이 부족 하다면 세종의 명품교육은 명품교육이 아닌 후진교육으로 가는 길목에 놓이게 돼 “세종명품교육 1번지”라는 이미지가 손상 될까 염려스럽다고 말하는 학부모님이 있다.

이에 세종명품교육애 감동 받아 세종시로 이주 해온 한 시민은“세종교육청의 최교진교육감은 늘 아이들이 학교생활에 있어 적용하도록 학업 분위기에 초점을 두고 아이들이 세종에 미래 라는 말에 감동을 받고 있다”고 말을 할 정도 이다.

한편 세종교육청의 “최 교육감을 비롯해 교육청직원 역시도 세종미래는 세종아이들이 최고의보배라고 말하며 세종명품교육에 전념을 하고 있다”고 말하고 있다.

 

 

 

홍경자  ngoyong@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뉴스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경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