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세종
세종충남대병원 신현대 원장, 제19회 ‘한독학술경영대상’ 선정신생병원 어려움 극복, 국민 보건의료 향상 및 병원경영 발전 기여
세종충남대학교 병원 신현대 원장

세종충남대학교병원(원장 신현대)은 제19회 ‘한독학술경영대상’ 수상자로 신현대 원장이 선정됐다고 9월 26일(월) 밝혔다.

한독학술경영대상은 한독(대표이사 김영진, 백진기)과 대한병원협회(회장 윤동섭)가 공동으로 제정한 상으로 2004년부터 매년 국민 보건의료 향상과 병원경영 발전에 기여한 의료인에게 수여한다.

신현대 원장은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서도 신생병원의 어려움을 극복하고 세종충남대학교병원의 재정적 자립을 위한 토대 마련과 안정적인 병원경영으로 세종시의 의료 공백 해소 및 지역보건 향상에 기여한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또 개원부터 선별진료소를 비롯해 감염병 전담병원을 운영하면서 세종지역의 코로나19 지역확산 차단과 확진자 치료에 총력을 기울여 코로나19 방역에 중추적 역할을 했다.

신현대 원장은 충남대학교병원 본원 정형외과장, 권역응급의료센터소장, 기획조정실장, 진료처장, 원장 직무대리 등 주요 보직을 두루 역임하며 병원경영 참여를 통해 대한민국 의료발전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특히 소아정형・수부외과 명의(名醫)로 통하는 신현대 원장은 소아의 선천성 기형이나 골절에 의한 골(骨) 변형 교정 및 연장을 위한 새로운 수술 치료법과 비수술적 치료법을 연구 개발해 임상적 치료 결과와 성과를 거뒀다.

이를 바탕으로 2008년에는 대한정형외과 최우수 논문상인 ‘만례재단상’을 수상했으며 세계 최고의 정형외과 저널에 수차례 게재되는 등 뛰어난 학술적 가치를 인정받고 있다.

신현대 원장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환경에서 시민의 안전을 확보하고 병원의 안정적인 성장 동력을 확보해 나가겠다”며 “환자 가치가 중심이 되는 새로운 의료문화 구축은 물론 감염병으로부터 안전한 지역사회를 만들고 진료, 연구, 교육, 공공의료까지 지역민 기대에 부응하는 최고의 의료기관으로 발돋움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제19회 한독학술경영대상은 오는 9월 29일(목)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되는 2022 국제병원의료산업박람회에서 시상하며 신현대 원장에게는 상금 1000만원과 약연탑이 수여된다.

 

 

장선국  ngoyong@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뉴스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선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