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연예
'나 혼자 산다' 기안84-헨리, 2얼-3얼 태국서 깜짝 재회!'물놀이 재주꾼'의 수영장 120% 활용법!
MBC '나 혼자 산다'

'나 혼자 산다' 2얼 기안84와 3얼 헨리가 태국에서 깜짝 재회를 했다. 두 사람은 수영장에서 요란한 접영 강습부터 튜브 서커스, 무반주 라이브에 이르는 수영장 120% 활용법으로 물놀이 재주꾼의 면모를 보였다고 전해져 기대감을 자아내고 있다.

오는 25일 밤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기획 최원석 / 연출 황지영 임찬) 219회에서는 낮부터 밤까지 이어진 기안84와 헨리의 유쾌 발랄한 태국 만남이 공개된다.

지난주 우연히 같은 날 태국에 방문한 기안84와 헨리가 깜짝 만남을 가졌고 애정 가득한 두 사람의 태국 만남이 예고됐다.

이와 함께 24일 두 사람이 태국에서 여름을 만끽하는 스틸이 공개됐는데, 튜브 위에서 긴장하고 있는 헨리와 물 위에서 여유를 즐기는 두 사람의 모습이 담겨있어 눈길을 끈다.

특히 기안84는 "이게 수영의 꽃이야∼"라며 앞으로 나아가지 않는 신개념 접영을 헨리에게 전수했고, 튜브 사이를 통과하는 튜브 서커스를 하며 수영장을 누볐다.

두 사람은 수영장 옆 라이브 공간에서 무반주 라이브까지 했는데, 헨리가 기안84의 독보적인 박자 감각에 칭찬(?)을 쏟아냈다는 후문이어서 어떤 무대를 펼쳤을지 궁금증을 자극하고 있다.

이밖에도 기안84와 헨리는 태국에서도 이어진 세 얼간이의 끈끈한 우정을 보여줄 예정이다. 두 사람은 관람차를 타다가 세 얼간이의 맏형 이시언이 생각나 공개된 사진 속 모습처럼 이시언의 사진을 들고 함께 야경을 봤다고 전해져 웃음을 자아낸다.

이처럼 2얼 기안84와 3얼 헨리의 깜짝 태국 만남과 접영-튜브 서커스 등 세 얼간이다운 기상천외한 물놀이법은 오는 25일 밤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나 혼자 산다'는 1인 가구 스타들의 다채로운 무지개 라이프를 보여주는 싱글 라이프 트렌드 리더 프로그램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세종뉴스펜  webmaster@sejongnewspen.com

<저작권자 © 세종뉴스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세종뉴스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