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부청사
보행 안전성 향상을 통해 사람중심의 행복도시로▶보람동(3-2생활권) 남세종로에 교통안전 본보기(모델)가로 조성◀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청장 김진숙, 이하 행복청)과 한국토지주택공사 세종특별본부(본부장 김수일)는 11일(목) 보람동(3-2생활권) 남세종로에 교통안전 본보기(모델)가로를 조성하였다고 밝혔다.

조성 지역은 남세종로 호려울마을 4단지에서 보람초까지 500m 구간으로 호려울마을 4단지에서 호려울마을 5단지까지는 지그재그형 차로(시케인)를, 호려울마을 5단지에서 보람초까지는 차로폭 좁힘(초커)을 도입했다.

당초 남세종로 구간은 공동주택이 밀집해 있고 초․중학교가 인접해 있어 많은 횡단보도 신호등으로 불필요한 신호대기, 교통 지․정체로 인해 주민불편 민원이 많았던 곳이다.

- 이에, 불필요한 신호등을 줄이고 교통정온화* 기법 도입으로 차량의 저속 운행을 유도하며 외부 통과교통 진입을 최소화하도록 조성함으로써,

* 지그재그형 차로, 차로폭 좁힘, 고원식 횡단보도 등

- 해당구간의 교통흐름이 개선되는 한편 보행 안전성이 높아져 교통사고도 훨씬 줄어들 것으로 기대된다.

고성진 교통계획과장은 “이번 교통안전 본보기(모델)가로 조성으로 보행자의 도로 이용이 보다 안전하고 편리해지며 사람중심의 포용도시로 한걸음 더 나아갈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게 되었다”고 하면서,

“앞으로도 보행자들이 안심하고 안전하게 거닐 수 있는 보행친화 환경을 조성하는 데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유진기  ngoyong@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뉴스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진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